project

  • 홈 >
  • BIBLE >
  • project



project
[삿 12:08-15] "하나님의 사역, 내게 맡기신 사명" 운영자 2019-07-04
  • 추천 0
  • 댓글 0
  • 조회 421

http://army7000.co.kr/bbs/bbsView/20/5603960

[성경본문] 사사기12:8-15절 개역개정

8. 그 뒤를 이어 베들레헴의 입산이 이스라엘의 사사가 되었더라

9. 그가 아들 삼십 명과 딸 삼십 명을 두었더니 그가 딸들을 밖으로 시집 보냈고 아들들을 위하여는 밖에서 여자 삼십 명을 데려왔더라 그가 이스라엘의 사사가 된 지 칠 년이라

10. 입산이 죽으매 베들레헴에 장사되었더라

11. 그 뒤를 이어 스불론 사람 엘론이 이스라엘의 사사가 되어 십 년 동안 이스라엘을 다스렸더라

12. 스불론 사람 엘론이 죽으매 스불론 땅 아얄론에 장사되었더라

13. 그 뒤를 이어 비라돈 사람 힐렐의 아들 압돈이 이스라엘의 사사가 되었더라

14. 그에게 아들 사십 명과 손자 삼십 명이 있어 어린 나귀 칠십 마리를 탔더라 압돈이 이스라엘의 사사가 된 지 팔 년이라

15. 비라돈 사람 힐렐의 아들 압돈이 죽으매 에브라임 땅 아말렉 사람의 산지 비라돈에 장사되었더라

제공: 대한성서공회

[Day 33]

​•12:8-15

"하나님의 사역, 내게 맡기신 사명"

 

 

오늘의 본문을 통해서 우리는 이스라엘의 소사사들에 대한 기록을 볼 수 있습니다

이 기록은 우리에게 사사들의 내력에 대해서 깊고 넓은 설명을 해 주지 않습니다

이 본문은 사사기 한쪽에 자리잡은 의미 없어보이는 본문으로 보일 수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이 본문을 통해서 '하나님의 사역, 내게 맡기신 사명' 에 대해서 함께 살펴보려 합니다

이 본문은 우리에게 사사들의 내력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해 주지는 않지만

우리는 이 본문을 하나의 크고 넓은 '' 으로서 하나님의 일하심과 나의 동참에 대한 큰 관점으로 살펴보려 합니다.

 

 

1. 사람은 끝이나도 하나님의 사역은 끝나지 않습니다.

8절부터 15절에 이르는 짧은 구절 동안 하나님께서 사사들을 세우시고

그들이 죽고, 하나님께서 다시 사사들을 세우시는 것이 반복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우리는 이것을 통해서 사람은 끝이나도 하나님의 사역은 끝나지 않는다는 것을 보게 됩니다

하나님의 사역은 인간의 삶과 인간의 생명에 의해서 좌지우지 되는 것이 아닙니다

도리어 우리의 삶이 그분의 사역을 위해서 바쳐지는 것이 되어야 합니다

조금 더 과감하게 말한다면, 우리의 인생은 하나님의 사역을 이루는데에 하나의 도구가 되어야 합니다

하나님의 사역을 위해 도구로서 바쳐지는 인생은 이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인생입니다

우리가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 지음받은 존재들이기 때문입니다

사사들의 연약함, 실패와 죽음에도 하나님의 사역은 끝나지 않았습니다. 그것은 지금도 마찬가지입니다

이 시대 교회의 나역함, 실패, 좌절 가운데에서도 우리는 여전히 희망을 품을 수 있습니다

하나님의 사역은 아직도 끝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2. 나는 '그 뒤를 이어' 믿음을 잘 계승하고 있습니까?

'그 뒤를 이어(8, 11, 13)'

입다의 뒤를 이어 입산이, 입산의 뒤를 이어 엘론이, 엘론의 뒤를 이어 힐렐이 사사로 세워졌습니다

하나님께서는 '믿음의 계승자들' 을 지속적으로 만들어내셨습니다

그리고 지금 이 시대, 이 한국 땅에는 바로 우리가 '그 뒤를 이어' 하나님께서 세우신 이 시대의 사사들입니다.

이 한국 땅에는 이 땅에 전례없는 부흥와 헌신을 나타낸 믿음의 멋진 선배분들이 계십니다

그리고 지금, 그분들의 뒤를 이어 이 시대 이 땅에 믿음의 사람들로 세워진 것이 바로 우리들입니다

이 사실에 대한 철저한 영적 자각이 있어야 합니다

나는 지금 '그 뒤를 이어' 세워진 믿음의 사람으로서 사명을 잘 감당해 나가고 있습니까

믿음의 선배들이 전하여준 그 성령의 불을 잘 지켜내고 있습니까

하나님께서는 지금 하나님의 사역이라는 거대한 횃불을 바로 우리들의 손에 쥐어주셨습니다.

 

3. 내가 사는 날 동안, 할 수 있는 최선의 노력으로 맡기신 사명의 분량을 채웁시다.

하나님께서 이 시대를 밝혀야 하는 사명의 횃불을 우리의 손에 쥐어주셨다면

우리 최선을 다 해서 이 사명을 감당해 보도록 합시다

만일 저 천국에 우리의 사명 감당에 대한 내력들이 기록된다면 그 기록은 어떻게 채워져가고 있을까요

우리가 하나님을 믿고 그분을 섬기는 모습이 글로 기록되어지고

우리가 그것을 보게 된다고 생각했을 때에 결코 부끄러운 기록을 남기지 않기를 바랍니다

본문을 보면서 우리는 "하나님께서 주신 사명을 감당해가는 모습이 더욱 더 많이 기록되었더라면

더 아름다운 모습들이 기록되었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들 수 있습니다

우리 인생에는 그러한 아쉬움을 남기지 않기를 바랍니다

할 수 있는 최선의 노력으로, 헌신과 열정으로 하나님께서 맡기신 사명을 감당합시다

우리가 받은 사명을 감당할 때에 하나님의 사역이 이 땅에 이루어져 갑니다

'하나님의 사역' 이라는 장엄한 역사적 작품을 위해 내게 맡겨진 사명의 분량이 있습니다

그 사명의 분량을 온전히 채워내는 이 시대의 사사들이 되기를 바랍니다.

 

 

 

 

묵상을 위한 질문

 

1. 내가 닮고싶은, 계승하고 싶은 믿음의 선배가 있습니까?

 

2. 하나님의 장엄한 사역을 이루시기 위해 하나님께서 내게 맡기신 사명은 무엇이라고 생각합니까? 




ARMY7000 조성현 전도사



    추천

댓글 0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
이전글 [삿 13:01-14] "마노아와 그의 아내" 운영자 2019.07.06 1 414
다음글 [삿 12:01-07] "경솔한 입은 패망의 지름길"​ 운영자 2019.07.02 0 4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