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 Samuel

  • 홈 >
  • PROJECT >
  • I Samuel


I Samuel
[삼상 26:13-25] "모든 상황 속에서, 여호와를 생각하는 자" 운영자 2020-08-22
  • 추천 0
  • 댓글 0
  • 조회 1320

http://army7000.co.kr/bbs/bbsView/22/5783896

[성경본문] 사무엘상26:13-25절 개역개정

13. 이에 다윗이 건너편으로 가서 멀리 산 꼭대기에 서니 거리가 멀더라

14. 다윗이 백성과 넬의 아들 아브넬을 대하여 외쳐 이르되 아브넬아 너는 대답하지 아니하느냐 하니 아브넬이 대답하여 이르되 왕을 부르는 너는 누구냐 하더라

15. 다윗이 아브넬에게 이르되 네가 용사가 아니냐 이스라엘 가운데에 너 같은 자가 누구냐 그러한데 네가 어찌하여 네 주 왕을 보호하지 아니하느냐 백성 가운데 한 사람이 네 주 왕을 죽이려고 들어갔었느니라

16. 네가 행한 이 일이 옳지 못하도다 여호와께서 살아 계심을 두고 맹세하노니 여호와의 기름 부음 받은 너희 주를 보호하지 아니하였으니 너희는 마땅히 죽을 자이니라 이제 왕의 창과 왕의 머리 곁에 있던 물병이 어디 있나 보라 하니

17. 사울이 다윗의 음성을 알아 듣고 이르되 내 아들 다윗아 이것이 네 음성이냐 하는지라 다윗이 이르되 내 주 왕이여 내 음성이니이다 하고

18. 또 이르되 내 주는 어찌하여 주의 종을 쫓으시나이까 내가 무엇을 하였으며 내 손에 무슨 악이 있나이까

19. 원하건대 내 주 왕은 이제 종의 말을 들으소서 만일 왕을 충동시켜 나를 해하려 하는 이가 여호와시면 여호와께서는 제물을 받으시기를 원하나이다마는 만일 사람들이면 그들이 여호와 앞에 저주를 받으리니 이는 그들이 이르기를 너는 가서 다른 신들을 섬기라 하고 오늘 나를 쫓아내어 여호와의 기업에 참여하지 못하게 함이니이다 하니라

20. 그런즉 청하건대 여호와 앞에서 먼 이 곳에서 이제 나의 피가 땅에 흐르지 말게 하옵소서 이는 산에서 메추라기를 사냥하는 자와 같이 이스라엘 왕이 한 벼룩을 수색하러 나오셨음이니이다

21. 사울이 이르되 내가 범죄하였도다 내 아들 다윗아 돌아오라 네가 오늘 내 생명을 귀하게 여겼은즉 내가 다시는 너를 해하려 하지 아니하리라 내가 어리석은 일을 하였으니 대단히 잘못되었도다 하는지라

22. 다윗이 대답하여 이르되 왕은 창을 보소서 한 소년을 보내어 가져가게 하소서

23. 여호와께서 사람에게 그의 공의와 신실을 따라 갚으시리니 이는 여호와께서 오늘 왕을 내 손에 넘기셨으되 나는 손을 들어 여호와의 기름 부음을 받은 자 치기를 원하지 아니하였음이니이다

24. 오늘 왕의 생명을 내가 중히 여긴 것 같이 내 생명을 여호와께서 중히 여기셔서 모든 환난에서 나를 구하여 내시기를 바라나이다 하니라

25. 사울이 다윗에게 이르되 내 아들 다윗아 네게 복이 있을지로다 네가 큰 일을 행하겠고 반드시 승리를 얻으리라 하니라 다윗은 자기 길로 가고 사울은 자기 곳으로 돌아가니라

제공: 대한성서공회

[Day 55]

삼상 26:13-25

모든 상황 속에서, 여호와를 생각하는 자

 

오늘의 본문은 다윗이 사울을 살려준 이후의 장면을 보여줍니다

이 본문에서 다윗은 자신이 전적으로 하나님께 의존하고 있으며

사울도 하나님을 생각하여 자신에 대한 추적을 그쳐줄 것도 말합니다

이 본문은 다윗이 자신의 고집과 생각보다 하나님을 더 의지했음을 보여줍니다

본문을 통해서, 모든 상황 속에서 하나님을 생각했던 다윗의 모습이 어떠했는지 함께 볼 수 있기를 바랍니다.

 

1. 과거에 여호와께서 행하셨던 일을 존중합니다(13-16).

네가 행한 이 일이 옳지 못하도다 여호와께서 살아계심을 두고 맹세하노니 

여호와의 기름 부음 받은 너희 주를 보호하지 아니하였으니 

너희는 마땅히 죽을 자이니라 이제 왕의 창과 왕의 머리 곁에 있던 물병이 어디 있나 보라 하고(16)’

다윗은 자신이 사울을 죽이지 않은 이유로, 과거에 여호와께서 사울에게 기름부으셨기 때문임을 암시합니다

그리고 그는 아브넬에게 그런 사울을 잘 보필해야 함을 말합니다

다윗은 하나님께서 행하신 모든 일들을 존중하는 자였습니다

우리도 이와 같이 하나님께서 과거에 행하신 일을 존중하기를 바랍니다

하나님께서 과거에 행하신 일을 존중하는 것이란

내 삶에 일어났던 슬픈 일들에 대해서 더 이상 원망하지 않고

그 안에 하나님의 뜻이 있었음을 인정하고, 하나님을 더 신뢰하는 것입니다

다윗은 그렇게 했기 때문에, 자신보다 앞서 사울을 세우셨던 하나님을 원망하지 않을 수 있었습니다

우리도 이처럼 하나님께서 행하신 모든 일을 존중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2. 지금, 여호와의 뜻이 이루어지길 바랍니다(17-20).

원하건대 내 주 왕은 이제 종의 말을 들으소서 만일 왕을 충동시켜 

나를 해하려 하는 이가 여호와시면 여호와께서는 제물을 받으시길 원하나이다마는 

만일 사람들이면 그들이 여호와 앞에 저주를 받으리니 

이는 그들이 이르기를 너는 가서 다른 신들을 섬기라 하고 

오늘 나를 쫓아내여 여호와의 기업에 참여하지 못하게 함이니이다(19)’

다윗은 사울에게 말하길

당신께서 나를 해하려하시는 것이 하나님의 뜻이면 그렇게 되길 원합니다.” 라고 말합니다

그러나, 그것이 사람의 뜻이라면 그 일을 중단해줄 것을 요구합니다

다윗은 오늘, 사람의 일이 아니라 여호와의 일이 일어나길 바라는 마음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다윗은 자신을 해하고자하는 사울의 뜻이 이루어지지 않길 바람과 동시에

사울을 해치고자하는 자신의 뜻도 사람의 뜻이기에 이루어지길 원하지 않았지요

그에게는 하나님의 뜻만이 중요했습니다

그러니, 우리도 매 순간의 삶에서 영적으로 신중해질 수 있기를 바랍니다

항상 하나님께 기도하며, 하나님께 묻고, 다른 사람들의 뜻, 심지어는 나의 뜻이 아니라 

하나님의 뜻이 이루어질 수 있기를 바라며, 또 그렇게 실제적으로 살아낼 수 있기를 바랍니다.

 

3. 앞으로, 여호와께 소망을 두고 나아갑니다(21-25).

오늘 왕의 생명을 내가 중히 여긴 것 같이 내 생명을 여호와께서 중히 여기셔서 

모든 환난에서 나를 구하여 내시기를 바라나이다 하니라(24)’

다윗은 이제 자신의 앞날 찾아올 모든 환난에 대해서도 여호와께서 자신을 구해내시길 바란다고 말합니다

다윗은 사울에게 자신의 생명을 소중히 여길 것을 말하면서도

그 소망을 사울에게 두지 않고 하나님께 두고 있습니다

우리 역시 이 세상과 교류하며 살아가는 자들이지만

우리의 소망은 그 세상의 어떤 존재로부터 나오지 않고 하나님께러부터 나옴을 알아야 합니다

하나님만이 우리의 소망이 되어주시고

어제도 오늘도 나와 함께 하신 하나님께서 내일도 나의 소망이 되어주실 것입니다

우리가 앞서 나눈 것처럼 하나님께서 지나날 행하신 모든 일을 내가 존중하고

오늘도 여호와의 뜻이 이루어지길 바란다면

앞으로도 나의 삶은 그분의 손에 있음을 믿으며 소망을 품고 나아갑시다.

 

 

 

묵상을 위한 질문

 

1. 내가 존중할 수 없었던 지난날의 사건은 무엇입니까?

 

 

2. 그럼에도 불구하고, 하나님께 소망을 두고 살아갈 수 잇는 이유에 대해서 생각해 봅시다.

 

 

 

ARMY7000 조성현 전도사

    추천

댓글 0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
이전글 [삼상 27:01-12] "영혼의 어두운 밤" 운영자 2020.08.23 0 1298
다음글 [삼상 26:01-12] "또 다시..." 운영자 2020.08.20 0 1296